'경기문화나눔31', "통일촌 아이들 만나러 갑니다”
상태바
'경기문화나눔31', "통일촌 아이들 만나러 갑니다”
  • 장경희 기자
  • 승인 2019.07.22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파주 민통선 위치한 군내초등학교 방문 공연
지난해 군내초등학교에서 공연하고 있는 '경기문화나눔 31'의 공연 모습.(사진=경기도문화의전당)
지난해 군내초등학교를 방문한 '경기문화나눔31'의 공연 모습.(사진=경기도문화의전당)

[수원일보= 장경희 기자] 경기도문화의전당(사장 이우종, 이하 전당)이 오는 25일 파주 민간인 출입 통제구역 내 통일촌에 위치한 군내초등학교를 찾아간다.

전당은 정치적인 문제로 오랫동안 외부와의 교류에 불편함을 겪고 있는 파주 통일촌을 방문, 군내초등학교와 인근에 있는 대성동초등학교 학생 50여명을 대상으로 ‘금관5중주’ 공연을 선보인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통일촌을 찾는 이번 ‘경기문화나눔31’공연은 학생들뿐 아니라 인근 주민들에게도 평소 접하기 어려운 문화혜택을 선사할 예정이다.
   
경기도문화의전당 이우종 사장은 “통일촌 뿐만 아니라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문화적으로 소외 받지 않도록 지역과 계층에 상관없이 다양한 문화돌봄사업을 가지고 직접 찾아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전당은 올해 슬로건을 '우리 삶의 예술'로 내걸으며 경기도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앞장서고 있다. 

특히 대표적 방문형문화돌봄사업인 ‘경기문화나눔31’은 경기도 31개 시군의 지리적, 환경적으로 공연을 관람하기 어려운 문화배려계층을 직접 방문, 연 100회 이상의 공연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