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4 07:01 (월)
염태영 시장 “유신고 야구부 위대한 역사 만들었다”
상태바
염태영 시장 “유신고 야구부 위대한 역사 만들었다”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08.08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신고 전국대회 2관왕 달성 환영행사
염 시장, 운동장 개선 등 적극 지원 약속
이성열 감독이 염태영 시장(왼쪽)에게 우승기를 건네고 있다.(사진=수원시)
이성열 감독이 염태영 시장(왼쪽)에게 우승기를 건네고 있다.(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유신고 야구부가 위대한 역사를 만들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8일 시청에서 열린 유신고 야구부 전국대회 2관왕 환영 행사에서 적극 지원을 약속했다. 

유신고는 지난 6월 제73회 황금사자기에 이어 7월 제74회 청룡기를 연속 제패하며 전국 최강팀으로 자리매김했다. 지난 7일엔 전국체전 야구 경기도대표 선발전 정상에 올랐다. 

1984년 창단한 유신고는 그동안 유한준·김민(이상 KT 위즈)·최정(SK 와이번스)·정수빈(두산 베어스) 등 많은 프로 선수를 배출했다. 2005년 봉황대기 우승 깃발을 들어 올린 유신고가 이번 2관왕에 대통령배마저 정복한다면 그랜드슬램(주요 4개 대회 우승)을 달성한다.

환영 행사엔 염태영 시장과 선수단을 비롯해 조명자 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경기도의원, 김동섭 유신고 교장, 동문 등이 참석했다. 염 시장은 유신고 야구부 지원을 약속했다. "비가 오면 며칠씩 훈련할 수 없는 열악한 환경에서 2관왕이라는 영광을 일군 선수단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운동장을 비롯한 시설 개선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

이성열 유신고 감독이 염태영 시장에게 우승기와 트로피를 건넸고 염 시장은 이 감독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시 체육회는 700만원 상당의 야구용품을 전달했다. 이성열 감독은 “힘들고 긴 훈련을 잘 이겨내고 좋은 열매를 맺은 선수들이 고맙다”며 “야구부를 믿고 응원해 준 동문과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