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추석 대비 농축수산물 원산지 표시제도 지도·점검
상태바
의왕시, 추석 대비 농축수산물 원산지 표시제도 지도·점검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08.2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가 원산지 표시제도를 점검한다.(사진=의왕시)
의왕시가 원산지 표시제도를 점검한다.(사진=의왕시)

의왕시(시장 김상돈)가 추석명절을 맞아 관내 농축수산물 유통 중·대형매장, 판매점 및 음식점 등의 원산지 표시제도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추석을 앞두고 농축수산물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불법유통을 사전 차단해 농축수산업 보호와 함께 시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시는 단속반을 편성해 오는 26일부터 9월 6일까지 약 2주간 관내 업소 등을 다니며 원산지 미표시 및 거짓표시 여부, 표시방법 위반 등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경미한 사항은 행정계도를 실시하고 위반행위는 과태료 부과 및 고발 등 행정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배영준 시 도시농업과장은 “앞으로 꾸준한 지도점검과 홍보를 통해 투명하고 건전한 유통질서를 확립해 소비자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