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달구보건소-팔달노인복지관, 치매 예방 사업 공동 전개
상태바
팔달구보건소-팔달노인복지관, 치매 예방 사업 공동 전개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08.28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 예방 및 인식개선 활동 업무협약 체결
(왼쪽부터) 남희숙 팔달구보건소장, 윤학수 팔달노인복지관장.(사진=수원시)
남희숙 팔달구보건소장(왼쪽)과 윤학수 팔달노인복지관장.(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 팔달구보건소가 팔달노인복지관과 함께 치매 예방 사업을 전개한다. 

팔달구보건소와 팔달노인복지관은 28일 보건소에서 지역사회 치매 예방과 인식개선 활동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보건소는 복지관 이용자들에게 치매 조기 검진과 치매 예방을 위한 교육·인지 활동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복지관 소속 독거노인생활관리사를 대상으로 치매 관련 교육도 전개한다. 독거노인생활관리사는 거동이 불편한 홀몸 어르신을 방문해 치매 조기검진을 안내하고, 어르신의 인지 건강을 점검한다.

복지관은 어르신에게 보건소의 치매 프로그램을 안내한다. 또 치매 증상이 있는 어르신이 보건소에서 적절한 검진·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돕는다. 

협약식엔 남희숙 팔달구보건소장, 윤학수 팔달노인복지관장 등이 참석했다. 남희숙 소장은 “지역 주민을 위한 맞춤형 치매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며 “치매 예방을 위해 지역사회 여러 기관과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