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14:41 (목)
수원시의회, 건설현장 갈등해소 간담회 개최
상태바
수원시의회, 건설현장 갈등해소 간담회 개최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10.08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노사민정협의회 마련...양대 노총, 노동 여건 열악 호소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왼쪽 4번째)을 비롯한 간담회 참여자들이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수원시의회)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왼쪽 4번째)을 비롯한 간담회 참여자들이 손을 맞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의회)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의회(의장 조명자)는 7일 시의회에서 건설현장의 노-노, 노-사 민-노 간 갈등 해결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건설산업 현장 일자리와 건설기계를 둘러싼 노-노, 노-사 민-노 간 갈등을 줄이고 상생과 협력을 위해 시의회와 수원시 노사민정협의회가 마련했다.

간담회엔 조명자 의장과 이종근 기획경제위원장, 박명규 예결특위위원장을 비롯해 한국노총, 민주노총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양대 노총은 공통적으로 건설현장의 노동 여건이 생각보다 더 열악하다며 주휴수당 지급 문제, 외국인 노동자 불법고용으로 인한 일자리 부족 등의 문제점을 호소했다.

조명자 의장은 “토론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은 담당 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해결방안을 적극 모색해 나가겠다"며 "비노조와의 포용으로 상생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