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석진 아주대병원 교수,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 학술대회 수상
상태바
함석진 아주대병원 교수,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 학술대회 수상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10.30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석진 아주대병원 흉부외과 교수.(사진=아주대병원)
함석진 아주대병원 흉부외과 교수.(사진=아주대병원)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함석진 아주대병원 흉부외과 교수가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경상남도 창원시에서 열린 '제51차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 학술대회'에서 ‘에티콘어워드’를 수상했다.

에티콘어워드는 지난 1년 동안 발표된 흉부외과 관련 SCI저널에 게재된 논문 중 영향력지수(Impact Factor)가 가장 높은 논문에 수여되는 상이다.

논문 제목은 ‘심정지환자 기증 폐에 체외폐순환술 적용 시 수소가스 호흡의 효과’다. 심장, 폐이식 분야에서 권위있는 국제 학술지, ‘국제심폐이식학회지(Journal of Heart and Lung Transplantation)’ 2018년 10월호에 게재됐다.

‘심장이 멎어 사망한 환자의 폐장을 적출해 몸 밖에서 기능을 호전시키고 평가하는 체외폐순환술을 시행하고, 동시에 수소 가스를 흡입시키면 폐장의 상태를 더욱 좋게 만들 수 있다는 내용‘이다. 국내 기증 폐장기가 부족한 상황에서 폐이식을 활성화 시키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전문진료분야가 폐이식, 폐암 등인 함석진 교수는 폐이식 분야에서 수준급 경험을 갖고 있다. 특히 체외폐순환술(Ex Vivo Lung Perfusion)을 통해 상태가 좋지 않은 기증 폐의 이용률을 올리는 기술 등에 대한 연구에 주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