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평택경찰서, 치안 개선을 위한 합동 토론회 개최
상태바
평택시-평택경찰서, 치안 개선을 위한 합동 토론회 개최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5.21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장선 시장이 치안 합동 토론회에 참석했다.(사진=평택시)
정장선 시장이 치안 합동 토론회를 주재하고 있다.(사진=평택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평택시는 시 실정에 맞는 치안정책 수립의 초석을 마련하기 위해 2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평택경찰서와 합동 토론회를 개최했다.

정장선 평택시장, 오지형 평택경찰서장을 비롯, 평택시와 평택경찰서 치안관련 부서 실무과장 및 읍·면·동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토론회는 평택경찰서의 ‘평택 관내 5대 범죄 발생 현황 및 요인 분석’에 대한 발제를 시작으로, 평택대학교 김경수 교수의 ‘평택시 치안 개선 및 도시 치유 프로젝트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 설명, 시와 경찰서 치안부서의 치안 개선을 위한 제언 및 추진사업 현황 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오지형 서장은 “오늘 합동 토론회는 경·관이 우리시 치안 개선을 위한 서로의 생각을 공유할 수 있는 장이 되어 의미있는 자리였다”며 “향후 상호간 원활한 소통과 더 나은 치안정책으로 범죄없는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장선 시장은 “시민이 안전한 평택을 만들기 위해서는 우리시 치안환경에 대한 분석이 선제적으로 필요하며 이를 바탕으로한 맞춤형 치안계획 수립을 동반해야 한다”며 “오늘의 합동 토론회를 계기로 경·관이 지속적으로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증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