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전통문화관, 전통식생활체험 ‘다·시·다’ 온라인 진행
상태바
수원전통문화관, 전통식생활체험 ‘다·시·다’ 온라인 진행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7.12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전통을 시식하다'(다·시·다) 로고.(자료=수원문화재단
‘다양한 전통을 시식하다'(다·시·다) 로고.(자료=수원문화재단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문화재단 산하 수원전통문화관은 오는 9월까지 매주 금요일에 한 편씩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인 ‘다양한 전통을 시식하다’를 진행한다.

‘다양한 전통을 시식하다'(다·시·다)는 코로나19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수원전통문화관의 오프라인 수업을 진행하기 어려운 시기에 제작한 비대면 교육 프로그램이다. 각기 다른 세 가지 주제의 식생활체험관 요리교육 동영상 총 12편을 수원전통문화관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게시하여 모든 시민에게 무료로 제공한다.

먼저 오는 24일까지 실생활에 응용할 수 있는 '퓨전한식' 4편을 공개한다. 몽골리안 스테이크와 갈릭소이소스, 별미깻잎밀쌈, 샤브샤브 돈육무침, 차돌박이 메밀국수 등 누구나 손쉽게 따라 할 수 있다.

내달 21일까지 게시할 ‘전통병과’ 4편은 팥, 현미, 잣, 쌀가루, 호박 등 인터넷과 마트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만을 활용해 떡과 한과를 만드는 프로그램이다. 팥시루떡, 현미 엿 강정, 쇠머리떡, 잣박산(백자병) 등 직접 만들기에는 다소 부담스러웠던 전통병과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다.

마지막 ‘전통한식’ 편에선 고종이 좋아했다고 알려진 ‘궁중냉면’, 고추장을 사용하지 않는 ‘궁중떡볶이’, 불고기를 활용한 ‘설야멱적’, 아삭아삭하고 시원한 ‘섞박지’를 담았다. 외식으로 즐기지만 집에서는 도전해보지 못했던 전통 메뉴로, 그 유래와 식재료를 이해하며 직접 만들고 응용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한편 유튜브 채널 ‘수원전통문화관’에선 <다.시.다> 이외에도 수원전통문화관 내 각종 유용한 행사정보와 이목을 집중시킬 수 있는 양질의 콘텐츠를 꾸준히 게시하고 있다. 문의s,s 전통교육팀(031-247-5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