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라 주미 강-손열음, 9월5일 수원SK아트리움서 리사이틀
상태바
클라라 주미 강-손열음, 9월5일 수원SK아트리움서 리사이틀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7.28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피아니스트 손열음의 공연 장면.(사진=수원문화재단)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피아니스트 손열음의 공연 장면.(사진=수원문화재단)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문화재단은 오는 9월 5일 오후 3시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피아니스트 손열음의 듀오 리사이틀 공연을 선보인다.

두 연주자의 호흡은 2012년 미국 카네기홀과 2013년 전국 투어, 2015년 두 번째 투어 이후 4년 만이다.

이번 무대는 바이올린과 피아노의 매력을 모두 보여줄 수 있는 곡들로 프로그램을 직접 구성했다. 라벨의 ‘유작’이라는 부제로도 알려진 바이올린 소나타를 비롯해 프로코피예프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다섯 개의 멜로디, 슈트라우스의 유일한 바이올린 소나타, 그리고 스트라빈스키 디베르티멘토 등이 연주된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공연 30일전까지 조기 예매해야 20% 할인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해당 공연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지그재그 띄어앉기’ 룰을 운영한다. 관람객은 공연장 입장 전 마스크 착용 유무 확인, 발열체크 및 전자명부 작성을 거쳐 입장할 수 있다. (문의는 수원문화재단 공연부(031-250-5323 / http://suwonskartrium.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