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경기지역 중소벤처기업인들과 간담회
상태바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경기지역 중소벤처기업인들과 간담회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7.31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가운데) 경기지역 벤처기업인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중진공 경기지역본부)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가운데) 경기지역 벤처기업인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중진공 경기지역본부)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은 30일 오후 안양시 소재 ㈜네비웍스에서 경기지역 비대면, 빅데이터, 헬스케어 등 신산업 분야를 대표하는 중소벤처기업 대표들과 `혁신성장 기업의 활성화`를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엔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을 비롯, 원준희 ㈜네비웍스 대표, 안순현 렉스젠㈜ 대표, 강찬호 ㈜이지트로닉스 대표 등 신산업분야 중소벤처기업인 8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업인들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제조현장의 스마트화에 대한 고민과 비대면, 빅데이터 등 신산업 분야 전문 인력의 수급 어려움, 코로나19로 인한 수출어려움 등을 호소했다.

김학도 이사장은 성장공유, 스케일업금융 등 투자 형태의 정책자금, 전문인력 취업매칭을 위한 기업인력애로센터, 우수인력의 장기재직을 위한 내일채움공제, 비대면 온라인 수출지원 플랫폼 등 지원 사업을 설명하며 “중진공 사업을 패키지로 제공하는 이어달리기 체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 이사장은 간담회에 앞서 ㈜네비웍스 현장을 찾아 어려움은 없는 지 물었다. 2000년 설립된 ㈜네비웍스는 GIS 및 가상현실 기반 국방분야 전문기업으로 코로나 이후 클라우드 솔루션 공급으로 사업 영역 확장을 추진하고 있다.

김학도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중소벤처기업들이 전례 없는 위기를 겪고 있지만 신산업 분야의 혁신성장 역량을 강화하면 새로운 기회를 맞이할 수 있다”며 “중진공은 비대면, 빅데이터, 스마트제조 등 신산업 분야를 집중 지원하여 포스트 코로나시대에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이끌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