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학교환경개선 협력사업' 우수기관으로 오산시 선정
상태바
도교육청, '학교환경개선 협력사업' 우수기관으로 오산시 선정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7.31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 광주와 함께 선정돼...곽상욱 오산시장, 31일 표창식 참석
이재정 경기교육감(오른쪽)이 31일 곽상욱 오산시장에게 상패를 건네고 있다.(사진=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경기교육감(오른쪽)이 31일 곽상욱 오산시장에게 표창패를 건네고 있다.(사진=경기도교육청)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31일 남부청사에서 ‘2020년 경기도교육청–기초지자체 학교환경개선 협력사업’ 우수기관으로 화성시·광주시·오산시 3곳을 선정하고 표창식을 진행했다.

표창식엔 이재정 경기교육감과 신동헌 광주시장, 곽상욱 오산시장, 임종철 화성 부시장 등이 참석했다.

도교육청은 최근 2년간 지원금 총액, 지원금 증가율, 일반회계 대비 지원금 증가율, 지원금 총액, 학생 1인당 지원금의 4개 평가지표의 항목별 점수를 합산해 총점으로 평가했다.

도교육청-기초지자체 학교환경개선 협력사업은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도교육청과 시·군 지자체가 재원을 분담, 공·사립 초·중·고·특수학교의 시설 환경개선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자체 교육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늘어 학교환경개선 협력사업 규모도 2018년 2133억원, 2019년 2303억원, 2020년 상반기 1919억원으로 점차 늘어나는 추세다. 도교육청은 하반기에도 지자체와 협력해 추가 수요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재정 교육감은 “경기교육이 새로운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자체가 앞으로도 우리 학생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미래 교육 환경 조성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힘을 합쳐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