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도시 오산, 4차 산업혁명대비 AI 전문교사
상태바
교육도시 오산, 4차 산업혁명대비 AI 전문교사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9.15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교사 양성 연수에 참여한 교사들.(사진=오산시)
AI 교사 양성 연수 과정에 참여한 교사들.(사진=오산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오산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해 교육기반 AI 특별도시를 선언하며 AI전문 교사 양성에 나섰다.

오산시와 화성오산교육지원청은 지난 8월 22일부터 이달 13일까지 관내 초중고 교사 및 씨앗강사 20명을 대상으로 ‘2020년 인공지능(AI) 리더 교사 양성 연수’ 과정을 온라인으로 운영했다.

오산시 AI교육의 첫걸음으로 실질적인 인적 인프라 구축을 위해 기획돼 총 4회, 32시간에 걸쳐 진행됐다.

교육 과정은 AI 교육 프로그램(AI for Youth)을 활용해 모든 교과목의 교사가 쉽게 수업에 적용할 수 있도록 ▲기본소양(인공지능이 돕는 세상, AI 프로젝트 개발실습, 공공데이터 활용)과정 ▲전문역량(자율주행 자동차, 휠체어 프로젝트)과정 ▲학생프로젝트 개발 방법(국내외 사례, 학습툴 구성) 등이 진행됐다.

특히 교사 연수생 3명 당 AI전문가 1명을 묶어 단순 지식전달이 아닌 교사들이 각 과목에서 콘텐츠 개발과 응용 역량이 강화 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수업에 참여한 한 교사는 “프로젝트 단위로 진행되다보니 많은 내용을 학습했음에도 불구하고 나도 모르게 배우고 익숙해지는 느낌이 들었다”며 “특별과정이 아닌 정기적인 과정으로도 개설되어 교사들이 AI에 대한 전문적인 역량을 키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수영을 배울 때 기술보다는 물과 친해지는 과정이 우선되야 하듯이 이번 양성과정이 지속적으로 추진될 AI특별도시 계획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한다”며, “다변화 되는 미래사회에서 우리 아이들이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구비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이번 연수 종료 후 교사-교사, 교사-학생의 AI학습공동체 구성을 지원하고 학습에 필요한 교구와 추가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