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재향군인회, 추석맞이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캠페인 전개
상태바
수원시재향군인회, 추석맞이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캠페인 전개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9.28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재향군인회 관계자들이 시민들에게 마스크를 나눠주고 있다.(사진=수원시재향군인회)
수원시재향군인회 관계자들이 시민들에게 마스크를 나눠주고 있다.(사진=수원시재향군인회)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재향군인회(회장 김영경)는 28일 수원역에서 추석을 앞두고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동참 및 마스크 착용 의무화 캠페인을 전개했다.

수원시재향군인회는 마스크, 손소독제, 향균 물티슈를 시민들에게 건네며 철저한 위생관리,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수원시재향군인회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가 수도권에 확산되고 있는 시기에 캠페인은 개인의 예방활동은 곧 국가를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매우 중요한 활동”이라며 “앞으로 2차 예방활동과 취약 거주지와 공원 등 다중 이용시설에 대한 방역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