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양극화 완화 기본대출...극력 반대 반성좀 하시라"
상태바
이재명 "양극화 완화 기본대출...극력 반대 반성좀 하시라"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1.01.21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1일 SNS 통해 우리나라 금융과 주택 시장 실상 비판
- 78억 주택 56억 은행돈 국내서 빌린 중국인 기사 링크
이재명 경기도지사.(사진=경기도)
이재명 경기도지사.(사진=경기도)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우리나라의 금융과 주택 시장의 실상을 다시금 비판하고 나섰다.

이재명 지사는 21일 자신의 SNS를 통해 "서민에게는 금융혜택을 배제하여 대부업체에서 24% 고리로 빌리거나 불법사채업자에게 수백% 이자에 수탈 당하게 방치하면서도 고소득 고자산가에는 장기저리고액대출로 금융혜택 몰아주고 부동산투기 기회까지 보장해 주는 건 비정상"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서민에게도 도덕적 해이가 발생할 수 없는 1천만원 이내의 장기저리대출 기회를 주어 경제도 살리고 소득지원으로 양극화도 완화하는 기본대출을 하자고 했더니 극력 반대하는 분들이 보시고 반성 좀 했으면 좋겠다"고 전한 뒤 '78억 이태원 주택 산 중국인...국내 은행서 56억 빌렸다'는 제목의 한 언론사 기사를 링크했다.

다음은 이재명 지사 SNS 전문.


<왜곡된 금융, 주택시장의 실상>
서민에게는 금융혜택을 배제하여 대부업체에서 24% 고리로 빌리거나 불법사채업자에게 수백% 이자에 수탈 당하게 방치하면서도 고소득 고자산가에는 장기저리고액대출로 금융혜택 몰아주고 부동산투기 기회까지 보장해 주는 건 비정상입니다.
서민에게도 도덕적 해이가 발생할 수 없는 1천만원 이내의 장기저리대출 기회를 주어 경제도 살리고 소득지원으로 양극화도 완화하는 기본대출을 하자고 했더니 극력 반대하는 분들이 보시고 반성 좀 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