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시내·마을버스 불편한 점은 QR코드로 신고
상태바
수원시 시내·마을버스 불편한 점은 QR코드로 신고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1.02.23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버스에 부착된 큐알코드 스캔하면 새올전자민원창구 화면으로 자동 연결
QR코드 스티커 이미지.
QR코드 스티커 이미지.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 시내·마을버스에서 버스를 이용하며 겪은 불편한 점을 큐알(QR)코드를 활용해 신고하면 된다.

수원시는 최근 시내·마을버스 1223대에 큐알코드가 인쇄된 스티커를 부착했다고 23일 밝혔다. 스마트폰으로 큐알코드를 스캔하면 ‘수원시 새올전자민원창구’로 연결돼 간편하게 민원을 신청할 수 있다.

한 시민이 국민신문고에 “버스 내에 QR코드를 설치해 이용객의 불편·개선사항을 즉시 청취하고, 의견을 수렴하자”고 제안했고, 수원시가 제안을 반영해 QR코드 스티커를 제작했다.

시 대중교통과 관계자는 “큐알코드를 이용하면 편리하게 버스 관련 민원을 신청할 수 있다”며 “신속히 민원을 처리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수원시에 접수된 버스 관련 불편 신고 민원은 4391건이다. ‘정류소 무정차’가 1814건으로 가장 많았고, ‘불친절’ 751건, ‘승차 거부’ 211건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