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윌스기념병원, 지역사회 공헌 위해 안성 금광농협과 업무 협약
상태바
수원 윌스기념병원, 지역사회 공헌 위해 안성 금광농협과 업무 협약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1.04.01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광농협 정지현 조합장(왼쪽)과 윌스기념병원(수원) 조동호 대외협력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윌스기념병원)
금광농협 정지현 조합장(왼쪽)과 윌스기념병원(수원) 조동호 대외협력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윌스기념병원)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보건복지부 지정 척추전문병원 수원 윌스기념병원은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금광농업협동조합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윌스기념병원(수원)은 지난달 31일 금광농협과 상호 발전과 유기적인 협력 체제를 구축하기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윌스기념병원 조동호 대외협력부장, 금광농협 정지현 조합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은 금광농협 조합원과 가족에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필요한 제반 사항이나 업무제휴를 규정해 병원과 금광농협의 상호 이익증진을 도모한다는 내용이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조합원과 조합원 가족에게 의료서비스 제공, 지역사회 공헌사업 등 제반 업무와 상호발전에 기여되는 사항에 대해 상호 협력 등 신뢰를 바탕으로 파트너십을 구축하기로 했다.

정지현 조합장은 “농업인의 대부분이 고연령으로 들어서고 있어 건강에 대한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윌스기념병원과의 협약을 통해 원스톱으로 편리하게 의료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춘근 병원장은 “코로나19 시대에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양질의 의료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많아지고 있다”며 “금광농협 임직원과 조합원 및 가족들이 척추·관절·뇌신경·건강검진 등 다양한 의료서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윌스기념병원(수원)은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보건복지부로부터 4회 연속으로 지정된 척추전문병원이다.